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구하라, 근황 공개 ‘볼에 선명한 붉은 자국’ 눈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 남자친구와 쌍방 폭행으로 법정 분쟁 중인 가수 구하라가 근황을 공개했다.

구하라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멘트 없이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첫번째 사진 속 구하라는 무표정한 얼굴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볼에 붉은 흔적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공개한 사진에선 구하라가 볼에 하트를 그린 채 장난기 가득한 미소를 짓고 있다.

구하라는 전 남자친구 최모씨와 지난 9월 벌어진 폭행 사건으로 검찰에 기소됐다. 구하라는 상해 혐의를, 최씨는 상해·협박·강요·성폭력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재물손괴 등 혐의를 받고 있다.

최씨와의 분쟁과 별개로, 구하라는 이번달 활동을 재개한다. 오는 24일 일본에서 팬미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왕복 티켓 끊어 해외도피 아니다”는 김학의

“태국 지인 집서 머물다 4월4일 오려던 것”“가족 권유…본의 아니게 사태 커져”검찰 수사재개 공식화…피내사자 전환성폭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