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언더독’ 도경수 “극 중 캐릭터 ‘뭉치’와 외모적으로 닮아 놀랐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언더독’ 도경수가 애니메이션 더빙에 도전한 가운데, 극중 캐릭터 ‘뭉치’와 자신이 닮아 놀랐다고 말했다.

21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압구정에서 애니메이션 ‘언더독’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오성윤 이춘백 감독과 더빙에 도전한 배우 도경수, 박소담, 박철민이 참석했다.

애니메이션 ‘언더독’은 하루아침에 운명이 바뀐 강아지 뭉치가 개성 강한 거리의 견공들과 함께 진정한 자유를 찾아 떠나는 위대한 모험을 그린 영화다.지난 2011년 개봉해 대한민국 애니메이션 최고 흥행 기록을 세운 ‘마당을 나온 암탉’ 오성윤, 이춘백 감독의 7년 만의 차기작이다.
오성윤 감독은 “뭉치는 캐릭터를 만들고 난 뒤 도경수를 캐스팅 했는데, 굉장히 비슷하게 닮았다”고 말했다. 이에 도경수 또한 “저도 작업을 하면서 뭉치가 외모적으로 저와 닮아서 놀랐다”고 말했다.

도경수는 이어 “성격적으로도 뭉치가 용기있고 호기심 많고 도전 하는 캐릭터인데 그런 점이 저와 닮았다”고 덧붙였다.

한편, 영화 ‘언더독’은 오는 2019년 1월 16일에 개봉한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기강 잡는 靑… 비서진 ‘페북 정치’ 금지령 이

업무용 데스크톱 SNS 접속 차단 조치청와대가 최근 비서동(여민관)의 업무용 데스크톱 컴퓨터를 통한 페이스북 등 소셜네트워크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