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비디오스타’ 강승윤의 야망 “위너 영원히 지키고 싶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위너의 막내이자 리더인 강승윤이 위너에 대한 강한 애정을 표현했다.

12월 25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위너 완전체 특집! 크리스마스 약속 없길 잘했다> 편에는 토크쇼 최초로 위너의 김진우, 이승훈, 송민호, 강승윤이 완전체로 출연해 이들의 매력을 거침없이 발산했다. 특히 이날에는 같은 YG 소속의 산다라박이 특별 MC로 함께해 가감 없는 토크가 이어졌다.



서로에 대한 폭로전이 오가던 이날, 송민호는 강승윤에 대해 폭로할 게 없다며 위너의 리더로 열심히 하는 그를 칭찬했다. 이에 강승윤은 팬들과의 약속과 더불어 스스로도 위너를 영원히 지키고 싶다며 큰 포부를 밝혔다. 모두를 놀라게 한 강승윤의 야망 가득한 발언은 방송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한편, 송민호가 강승윤의 주사를 따라하는 일명 강승윤 주사 성대모사가 있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강승윤은 술을 마시면 사과를 하고 더 나아가 끙끙 앓는 소리를 낸다는 것. 이에 송민호는 현장에서 일본 콘서트 후에 있었던 강승윤의 주사 에피소드를 리얼하게 재연하기도 했다. 서로의 주사 재연에 스튜디오는 웃음바다로 가득했다는 후문.

위너 리스 강승윤의 야망 가득한 목표와 송민호의 강승윤 주사 성대모사는 12월 25일 화요일 오후 8시 30분에 ‘비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용변보는 모습 다 보여” 포천 남자화장실 논

경기도 포천 소재 한 관광지에 있는 남자 공중화장실이 코팅처리가 안 된 투명유리를 사용해 논란이 되자 조치를 취했다.최근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