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아이돌 아버지 성폭행 피소, 식당 직원 “셰프 A씨, 가게서 상습적으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명 여성 아이돌 멤버의 아버지이자 식당을 운영하는 셰프가 직원을 성폭행 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돼 경찰 조사를 진행 중이다.

10일 경기 남양주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최근 식당에서 일하고 있는 직원 B씨에게 성폭행을 당한 혐의로 피소됐다. B씨는 지난해 9월 고소장을 접수하며 “상습적인 성폭행과 추행이 있었다”고 주장했다.

고소장에는 B씨가 지난해 가게 안과 외부에서 A씨에게 상습적으로 성추행과 폭행, 성폭행을 당했다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이 사건을 남양주 경찰서에 보낼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와 가해자 측 양쪽을 불러 조사를 마쳤으며 현재까지 뚜렷한 증거는 발견되지 않았다. 통신 자료 등을 확보해 진술과 대조하는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독방 요구한 고유정, 재소자들과 함께 지내자

전 남편을 살해한 혐의로 교도소에 입감한 고유정(36·구속기소)이 다른 재소자들과 원만하고 지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18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