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운명과 분노’ 주상욱, 이민정에 올인 “고인범과 갈등 정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운명과 분노’ 주상욱이 고인범과의 갈등을 불사하며 이민정에게 올인할 예정이다.

SBS 주말 특별기획 ‘운명과 분노’(극본 이제인, 전찬호, 연출 정동윤) 제작진은 일촉즉발의 갈등 상황에 놓인 태인준(주상욱)-태필운(고인범) 부자(父子)와 그와는 전혀 상반된 달달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태인준(주상욱)-구해라(이민정) 커플이 포착된 현장 스틸컷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 태인준은 구해라에게 ‘재벌 2세가 아닌 태인준도 괜찮냐’고 물으며 구해라와 함께 하기 위해 모든 것을 내려놓을 각오를 드러낸 바 있다.

공개된 사진 속 태인준과 태필운은 서재로 보이는 공간에서 서로의 얼굴을 노려보면서 살벌하게 대치중이다. 태인준은 절대 물러서지 않겠다는 단호한 표정으로 아버지에게 맞서고 있고, 태필운은 금방이라도 폭발할 것 같은 모습이다. 결국 태필운은 아들과의 언쟁 끝에 혈압이 오른 듯 뒷목을 부여잡고 서 있다. 대체 무엇이 그를 이토록 격노하게 한 것일까?

반면 이어지는 사진에서 구해라와 마주한 태인준은 자신을 둘러싼 압박들을 모두 잊은 듯 평온한 모습이다. 두 사람이 함께한 장소는 구해라의 옥탑방. 태인준은 조금 수척해 보이는 구해라와 애틋한 눈빛을 교환하다가 이내 꼭 껴안으며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고 있다. 세상에 둘만 남은 듯한 두 사람의 모습에 인준-해라 커플이 이대로 해피 엔딩으로 향할 수 있을지 이목이 쏠리고 있다.

‘운명과 분노’ 제작진은 “구해라-태인준 커플의 로맨스가 깊어질수록 태인준과 태필운의 갈등은 정점으로 치달을 예정”이라고 말하고 “과연 태인준이 구해라와 함께하기 위해 자신을 둘러싼 위협들을 어떻게 극복해 나갈지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운명과 분노’는 운명을 바꾸기 위해 한 남자를 사랑하는 여자와 운명인 줄 알고 그 여자를 사랑하는 남자, 목적을 위해 남자를 차지하려는 여자와 복수심에 차 그 여자를 되찾으려는 남자 등 네 남녀의 엇갈리는 사랑과 분노를 담은 현실성 강한 격정 멜로 드라마로, 오늘(12일) 밤 9시 5분에 21~24회가 연속해서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朴지지자, 윤석열에 “차량 아는데 자살특공대로

박근혜 ‘형집행정지’ 불허에 朴지지자 윤석열 집 앞서 협박방송법무부 “협박·폭력 용납 안돼”…검찰, 해당 유튜버 수사 착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