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항거:유관순 이야기 100만 돌파, 어떤 내용? ‘주말에 꼭 보자’ [공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항거:유관순 이야기 100만 돌파 소식이 전해졌다.

영화 ‘항거:유관순 이야기(조민호 감독)’는 10일 누적관객수 100만 명을 돌파, 조민호 감독과 주연배우 고아성·김새벽·김예은·류경수는 무궁화를 수놓은 ‘항거 100만 돌파’ 케이크를 든 훈훈한 인증샷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항거:유관순 이야기’는 1919년 3.1 만세운동 이후, 우리가 몰랐던 서대문 감옥 8호실의 유관순과 여성 독립운동가들을 재조명한 작품이다.

다양한 신작들의 공세 속에서도 굳건히 한국 영화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하며 3월 극장가 대표작으로 떠오른 ‘항거:유관순 이야기’는 개봉 2주 차에도 CGV 골든에그지수 97%, 롯데시네마 관람객 평점 9.1, 네이버 관람객 평점 9.42 등 실관람객들의 뜨거운 극찬을 받고 있다.

무엇보다 10대부터 60대까지 전 세대의 고른 지지가 ‘항거:유관순 이야기’ 흥행에 큰 영향을 끼친 것으로 파악된다.

실관람객들은 ‘영화가 끝나고 크레딧이 올라갈 때까지 아무도 나가지 않고, 상영이 종료된 후에도 누구 하나 속삭임도 없이 나가는 영화는 처음이었습니다’ ‘이렇게 편히 앉아서 봐도 되는가 싶었다. 너무 죄송하고 감사하다’ ‘당신의 희생 덕분에 우리가 지금을 살고 있습니다’ ‘만세 장면부터 엔딩까지, 담담한 연출이 매우 좋았습니다. 관람 시간 내내 몰입해서 봤고 굉장히 뜻깊었던 영화였습니다’ ‘유관순 열사의 감정, 그때 당시 모두의 감정, 제가 그곳 그 시대에 있지 않았지만 느껴졌습니다. 감사합니다’ ‘지금 우리가 자유롭게 살아갈 수 있는 것은 그분들의 희생 덕분임을 잊지 말아야 함을 일깨워 주는 훌륭한 영화라고 생각합니다’ 등 반응을 나타냈다.

한편 진심을 담은 열연으로 가슴 먹먹한 울림을 전하며 전국민의 극찬과 함께 관객수 100만 명을 돌파한 ‘항거:유관순 이야기’는 뜨거운 감동과 함께 장기 상영을 이어갈 전망이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승리 변호사 “잘 ○○는 애들, 실제는 ‘잘 노

그룹 빅뱅 출신 가수 승리(29·본명 이승현) 변호사가 언론 인터뷰에서 성매매 알선 및 마약 사용 혐의를 전면 부인했다.승리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