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참기름녀, 화이트 수영복 입고도 참기름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리나의 몸매가 눈길을 끌었다.

최근 서리나는 자신의 SNS에 “공식 석상 전 평소의 리나 모습. 마치 댄스팀 무대에서 내려온 뒤 걸크러시 느낌이 나기도 하고요. 스타일링, 스케줄 모든 준비는 혼자서”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리나는 크롭탑을 입고 탄탄한 몸매를 자랑하고 있다. 특히 글래머러스한 몸매와 군살 없는 허리가 돋보인다.

앞서 서리나는 자신의 SNS를 통해 아찔한 수영복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사진 속에는 하얀색 원피스 수영복을 입은 서리나의 모습이 담겼다. 완벽한 보디라인과 새하얀 피부가 남성들의 시선을 끌었다.

한편, 모델 서리나는 과거 ‘참기름녀’로 이름을 알렸고 영화 ‘두 남자’, ‘엄마 없는 하늘 아래’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사진 = 스포츠서울, 서리나 SNS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日외무상, 면전서 “한국 무례하네”에 日도 깜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이 전날 한국인 강제징용 배상 문제를 논의할 중재위원회 구성에 한국 정부가 응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남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