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공식] 이수근 측 “골프는 같이 했지만 금전적 거래 없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이수근이 내기 골프를 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4일 이수근 소속사 SM C&C 측은 “확인 결과 이수근은 라운딩 당시 일체의 금전 거래 등 법적으로나 사회적으로 문제가 될만한 행동은 전혀 하지 않았다”며 “지인의 초대를 받아 라운딩에 참석했을 뿐”이라고 밝혔다.

이어 “사실 확인이 되지 않은 추측성 기사와 댓글은 삼가 주길 정중히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노컷뉴스는 경찰이 수사 중인 KBS2 ‘해피선데이-1박2일’ 출연진 차태현 김준호 내기 골프 의혹 사건과 관련해 당시 골프에 참여했던 인원에 이수근이 포함됐다고 보도했다.

차태현과 김준호는 지난달 16일 내기 골프 의혹이 불거지자 “골프가 끝나고 딴 돈은 바로 돌려줬다”고 해명하면서도 출연 중인 방송에서 모두 하차했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홧김에 9개월 아기 창으로 던진 여성…무슨 일

남자친구와 다툰 30대 여성이 홧김에 9개월 된 아기를 창 밖으로 던져 숨지게 했다.광주 서부경찰서는 18일 살인 혐의로 A(36·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