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이시언 팬미팅, ‘찬물로 머리 감기까지?’ 준비 완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시언 팬미팅 준비 과정이 공개됐다.

배우 이시언은 지난 12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서 데뷔 10년 만에 처음으로 갖게 된 팬 미팅을 성공적으로 성사시키기 위해 각고의 노력을 펼치며 특별한 하루를 보냈다.

첫 팬 미팅에 앞서 더욱 완벽한 준비를 하기 위해 이시언은 속성 팬 미팅 특강을 받았다. 일본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며 한류스타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이홍기를 찾아간 것. 이시언은 그에게 일본어 인사부터 제스쳐, 일본 관객들의 반응까지 일일이 전수 받았다.

뿐만 아니라 그동안 방송에서 남다른 생목 창법을 선보이며 노래로 많은 웃음을 전했던 이시언은 팬 미팅에서 가창에 도전, 이홍기로부터 특급 보컬 트레이닝까지 받으며 최선을 다했다. 호흡부터 발성까지 하나하나 체크하며 눈높이식 교육을 펼치는 이홍기의 가르침에 일취월장한 노래 실력을 보이며 그의 첫 팬 미팅에 대한 기대지수를 높였다.

이후 팬 미팅이 열리는 도쿄에 도착한 이시언은 아침에 눈을 뜨면서부터 잠꼬대처럼 팬 미팅에서 부를 노래를 흥얼거리는가 하면 더욱 빨리 정신을 차리기 위해 찬물로 머리를 감으며 팬들을 만나러 가기 전 만반의 준비를 했다.

현장에 도착한 이시언은 공연장을 둘러보고 스태프들과의 미팅을 거치며 더욱 긴장한 기색을 보였고 급기야 도시락도 제대로 먹지 못한 채 팬 미팅 준비에만 올인했다. “서글서글한 성격이 아니라 팬들이 실망 할까봐 걱정이었다”라고 진솔한 심경과 팬들을 위한 남다른 애정을 내비친 이시언은 과연 팬 미팅을 무사히 치를 수 있을지 많은 시청자들의 관심이 더해지고 있다. 이시언의 생생한 팬미팅 현장은 다음 주 방송에서 공개된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단독] “전 남편이 나 무시해” 분노 쏟아낸 고

전남편을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해 유기한 고유정(36)이 경찰 조사에서 “전 남편으로부터 무시당했다”며 강한 분노를 드러냈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