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안젤리나 졸리, 삼청동 고깃집 포착 ‘브래드 피트와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할리우드 배우 안젤리나 졸리가 서울에서 포착돼 화제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서울 종로구 삼청동의 고깃집이나 거리에서 포착된 안젤리나 졸리의 사진이 올라왔다.

목격담에 따르면 주변에는 베트남에서 입양한 아들 팍스로 추정되는 인물도 함께 있었다. 안젤리나 졸리는 경호원 없이 평범하게 거리를 돌아다녔다는 전언이다.

앞서 안젤리나 졸리는 입양기관 봉사활동을 위해 방한했으며, 팍스와 함께 봉사활동에 임했다. 안젤리나 졸리는 유엔난민기구 친선대사로 활동하고 있다.

한편 브래드 피트와 안젤리나 졸리가 2년간의 이혼 소송을 마무리하고 법적으로 남남이 됐다.

14일(현지시각) 복수 외신에 따르면 브래드 피트와 안젤리나 졸리는 각각 법적으로 남남이 됐다. 두 사람은 지난 12일 약 2년간의 이혼 소송을 마무리하는 데 합의했다.

브래드 피트와 안젤리나 졸리의 이혼 소송이 마무리된 배경에는 재산 분할, 자녀 6명의 양육 등 여러 조정 조건에 대한 합의가 부분적으로 이루어지면서다. 아직 구체적인 합의가 남아 있지만, 두 사람은 큰 쟁점이 된 양육권에 대한 합의를 지난해 11월 이뤘다. 당시 양측은 자녀들의 이익을 최우선으로 한다는 의사는 밝혔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朴지지자, 윤석열에 “차량 아는데 자살특공대로

박근혜 ‘형집행정지’ 불허에 朴지지자 윤석열 집 앞서 협박방송법무부 “협박·폭력 용납 안돼”…검찰, 해당 유튜버 수사 착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