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종합] 구하라, 극단적 선택 시도.. 현재 상태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구하라가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가 구조됐다.

26일 YTN의 보도에 따르면, 구하라는 오늘 새벽 0시 40분쯤 매니저의 신고로 출동한 구조대에 구조됐다. 당시 집안에는 연기를 피운 흔적이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구하라는 생명에 지장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지난 25일 구하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안녕’이라는 짧은 글을 적어 팬들을 걱정하게 했다. 이후 해당 글은 삭제됐다.

한편, 구하라는 지난해 9월 전 남자친구 최종범 씨와 법적 다툼을 벌였다. 서울중앙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는 지난 1월 최종범 씨를 성폭력범죄의처벌등에 관한 특례법위반, 상해, 협박죄 등으로 불구속기소했다. 구하라는 기소유예 처분을 받았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승산 낮아도 법정 간다…‘깡’세진 바람난 남편

홍상수 등 혼인 파탄 책임자 소송 증가 법원 유책주의 유지 속 일부 변화 조짐 간통죄 위헌처럼 판결 변화 기대 심리 결혼 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