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양현석에 일침 가한 한상진 “제발 상식대로 살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한상진이 최근 성접대 의혹이 불거진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대표를 향해 일침을 가했다.

29일 한상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양현석 대표의 성접대 의혹 기사 화면 캡처 사진을 올렸다. 한상진은 이와 함께 “연예인의 가치, 신념은 사소한 변화로부터 시작되어야 한다. 세상 물 흐리는 몇몇의 안일함이 우리의 시야를 혼탁하게 한다”라며 “제발 상식대로 살자! 세상 공짜 없다”라고 글을 남겼다.

한상진은 “이 세상 절대 공짜 선물은 없다. 선물을 준 사람도 받은 사람도 이건 좀 아니지. 이 세상에는 성실하고 열심히 사는 사람들이 대다수”라며 “이곳에 불려간 사람이나 부른 사람이나 각자의 욕망과 허영심이 너무 크기에. 이것이 대체 무슨 잘못이야 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상식적인 일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혹시 지금 주위에 나의 의도와 다르게 나를 이용하는 사람은 없는지 둘러보기를 바란다. 욕망과 허영심은 지금 당장은 달콤할 수 있지만 결국은 자신의 안으로부터 썩어가고 있음을 자각하기를 바란다”라며 “난 안 걸렸으니 괜찮아하는 사람들, 안 걸린 게 아니고 아직 안 걸렸을 뿐”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27일 MBC ‘스트레이트’에서는 YG 양현석 대표가 해외 재력가에 성접대를 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양현석은 방송 전 예고 영상이 공개됐을 때부터 해당 의혹이 사실이 아니라며 강력하게 부인하고 있다.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불매 조롱 日언론인 “삼성스마트폰이나 사지마

“반일 애국 증후군의 일종” 주장“인터넷에서만 보여주기식 불매” 폄하한국 비판에 앞장서는 대표적인 일본 우익 언론인인 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