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박서원♥’ 조수애 지난달 출산 “이미 산후조리원도 퇴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해 12월 두산인프라코어 박용만 회장의 장남 박서원 대표와 결혼한 JTBC 아나운서 출신 조수애가 지난달 출산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결혼 6개월 만이다.

13일 한 매체는 연예계 관계자의 말을 빌려 조수애가 지난달 출산했으며, 2주 전 산후조리를 마치고 귀가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박서원이 대표이사로 있는 두산매거진 측은 “답변이 어렵다”고 말을 아꼈다.

조수애는 지난해 12월 8일 박서원 대표와 결혼했다. JTBC 소속으로 활발하게 방송 활동을 하던 조수애는 박서원과의 결혼설이 불거졌을 당시 이미 JTBC를 퇴사했었고, 갑작스럽게 전해진 결혼 소식과 퇴사에 ‘혼전 임신설’이 제기됐지만 공식적으로 입장을 밝히지는 않았다.

결혼식 한 달 후 조수애의 임신 소식도 전해졌다. 지난 1월 조수애는 자신의 SNS를 통해 “아파서 입원한 중에 기사가. 갑작스럽기도 하고 5개월 아니기도 하지만 축하 고마워요”라며 임신을 인정한 바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부드럽게 굴 줄도 알아야지” 회장님의 비밀

DB그룹의 전신인 옛 동부그룹의 창업주인 김준기 전 회장이 집안일을 돕던 가사도우미를 성폭행한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는 것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