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윤후 근황, 성인 키 훌쩍 넘긴 폭풍성장 “진짜 남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윤민수 아들 윤후의 근황이 화제다.

윤민수 아내 김민지씨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후야 이모 가방 내내 들고 다녔던 거니? 사진 보고 알았네. 착한 후야”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훌쩍 자란 윤후의 모습이 담겨 있다. 윤후는 이모보다 큰 키와 한층 듬직해진 덩치를 자랑한다. 아빠 윤민수를 쏙 빼닮은 윤후의 얼굴이 눈길을 끈다.

특히 엄마의 설명처럼 이모의 가방을 들어주는 ‘진짜 남자’다운 모습이 훈훈함을 더했다.

윤후는 지난 2013년 윤민수와 MBC 예능 프로그램 ‘아빠 어디가’에 출연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윤석열 ‘MB정부 쿨’ 공개 발언했다가 결국...

윤석열 검찰총장이 17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대검찰청 국정감사에서 ‘이명박정부 때 검찰의 중립성이 가장 잘 보장됐다’는 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