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이병헌 동반출연? NO”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이민정이 예능 ‘세빌리아의 이발사’ 출연에 대한 남편 이병헌의 반응을 전했다.

11일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는 MBC에브리원 새 예능프로그램 ‘세빌리아의 이발사’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현장에는김동호 PD와 이민정, 에릭, 앤디, 정채연, 김광규가 참석했다.

배우 이민정은 데뷔 후 첫 예능 출연에 대해 “카메라에 대한 부담감도 있었다. 같이 간 김광규 선배, 현지에서 신화창조(신화 팬클럽) 덕을 많이 봤는데 신화 멤버들, (정)채연이 덕분에 즐겁게 진행하고 올 수 있었다”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이어 “예능이라는 것이 쉽게 다가가기에는 배우들에게 어렵게 느껴지는 부분이 있는데, ‘세빌리아의 이발사’ 스타일링이나 작업을 하면 저라는 사람이 더욱 편하게 비칠 수 있을 것 같았다. 감독님을 만나봤더니 인상이 좋으시더라. 운명적으로 느껴졌다. 그렇다면 한 번 같이 해볼까 싶었다”고 덧붙였다.

이민정은 예능 출연에 대한 남편 이병헌의 반응에 대해 “이 기획을 처음 이야기했을 때 재미있을 것 같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이어 이병헌과 동반 예능 출연 계획은 없냐는 질문에는 “같이 예능에 출연할 일은 없을 것 같다. 배우에게 예능은 약간 양날의 검일 수도 있기 때문에 신중해야 할 것 같다”라고 했다.

한편, MBC에브리원 새 예능프로그램 ‘세빌리아의 이발사’는 경력 53년의 장인 이발사와 대한민국 최고의 헤어 디자이너가 톱스타 연예인 크루들과 함께 스페인 미용실에서 펼치는 동서양 문화 충돌에 대한 생생한 이야기를 담은 예능이다. 11일 오후 10시10분 첫 방송.

사진=뉴스1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 안 늙었지. 가만히 있어” 전 동부회장 성

DB그룹의 전신인 옛 동부그룹의 창업주인 김준기 전 회장이 집안일을 돕던 가사도우미를 성폭행한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는 것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