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중력가속 운동기구, 뭐길래? “20분 사용=2시간 운동 효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력가속 운동기구’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11일 방송된 Olive ‘프리한마켓10’에서는 스타들이 즐겨 쓰는 홈트레이닝 핫템 편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는 마돈나가 콘서트 투어에도 꼭 들고 다니는 ‘중력가속 운동기구’가 소개됐다.

마돈나의 몸매 관리 비법인 ‘중력가속 운동기구’는 땅 위에서 운동하는 것보다 더 강력하게 중력이 느껴지는 기구다. 짧은 시간 내에 강력한 운동 효과를 내어, 20분 운동해도 2시간 운동한 것 같은 효과를 낸다.

배우 전지현, 손태영, 김유미 등과 가수 원더걸스 유빈, 소녀시대 티파니 등도 즐겨 쓰는 기구로 알려졌다. 또 손예진은 자신의 슬림한 몸매 비법으로 직접 중력가속 운동기구를 꼽아 눈길을 끌기도 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세계가 ‘콘돔’ 수급 비상 걸렸다는데... 왜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 사태가 콘돔 수급으로까지 불똥이 튀었다.말레이시아 정부가 지난 18일부터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