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한혜진, 엉덩이 적나라하게 드러낸 비키니 “민망+실망” 댓글에 일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모델 겸 방송인 한혜진이 자신의 비키니 사진에 불편함을 드러낸 댓글에 일침을 가했다.

12일 한혜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키니를 입고 찍은 사진들을 게재했다. 사진 속 한혜진은 탄탄한 애플힙과 빼어난 각선미를 자랑해 감탄을 자아냈다.

한혜진의 비키니 자태에 개그우먼 박나래는 “어머 달심언니 세상 길다 길어”라는 댓글을 남겼고, 걸스데이 유라는 “뭐야! 비율 뭐야. 다리 길이 뭐야. 허리 뭐야”라며 감탄을 쏟아냈다.

몸매를 칭찬하고 관리 비법을 묻는 댓글에 한혜진은 일일이 답글을 달며 팬들과 소통했다.

그러나 한 네티즌은 “안 멋있는데요. 사진 중 제일 실망”이라는 댓글을 남겼고 한혜진은 “사실 제가 그렇게 멋있는 사람은 아닐 수도”라며 쿨하게 대응했다.

또 다른 네티즌은 “조금 민망하다”는 댓글을 달았고 한혜진은 “그럼 보지 마세요”라며 단호하게 입장을 밝혔다.

다수의 네티즌들은 한혜진의 댓글 일침에 많은 공감과 지지를 표하고 있다.

한혜진은 KBS JOY ‘연애의 참견2’, tvN ‘더 짠내투어’, 채널A ‘취향저격 선데이-우리 집에 왜 왔니’ 등에 출연하며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사진 한장에 온갖 성희롱…박지민 “악플러 신고

가수 박지민이 자신을 겨냥해 성희롱 발언을 일삼은 악플러들에게 신고하겠다며 사회관계망서비스(SNS) 통해 법적 대응을 시사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