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강형욱 바우젠 전해수기, 뭐길래? “반려견 냄새 잡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강형욱이 방송에서 ‘바우젠 전해수기’를 소개했다.

최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반려견 행동 전문가인 강형욱이 사부로 출연했다.

반려견 훈련사를 하고 있으며, 해외에서 반려견 훈련에 활용되는 카밍시그널(Calming Signal)을 한국에 도입해 유명해진 강형욱이 바우젠 전해수기를 소개해 많은 이들에게 주목받았다.

집사부일체 강형욱 편에 나온 바우젠 전해수기는 ‘value+you+zentrum’의 합성어로 반려동물 산책 후 발 세척에 좋으며, 이외에도 실내 공간의 공기 중 미세먼지나 가죽, 직물 등의 예민한 표면의 살균 탈취 등 다양한 생활 환경에서 사용 가능하다는 특징이다.

방송 중에 나온 반려견에게 사용하는 방법으로는 부드러운 면포에 전해수를 뿌려 적신 후, 적신 면포로 발바닥을 가볍게 닦아주면 살균과 탈취 효과는 물론, 발바닥에 있는 오염물이 제거된다. 또 비가 내리거나 습한 날, 유독 심하게 올라오는 반려견 냄새를 잡을 수 있다는 평이다.

업체 측 관계자는 “해당 제품은 세제 없이 물만으로 세균, 박테리아, 잔류농약, 냄새까지 잡을 수 있으며, 직접 만들어 쓰기 때문에 안전하게 사용이 가능하다. 또한 별도의 관리가 필요하지 않아 청소할 시간이 별로 없는 현대인들에게 매우 적합한 제품이다”고 전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뉴스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구혜선 ‘젖꼭지 폭로’에 안재현 “여자 가슴

구혜선(35)-안재현(32) 커플의 이혼을 둘러싼 불화가 폭로전으로 번진 가운데 안재현의 과거 발언에 네티즌들의 관심이 집중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