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성현아 심경 “기사만 났다 하면 실검 1위, 악플에 속상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성현아가 고민거리를 들고 서장훈과 이수근을 찾는다.

9일 방송되는 KBS Joy 오리지널 콘텐츠 ‘무엇이든 물어보살’ 25회에서는 악플로 인한 고충을 털어놓는 성현아에게 보살들이 현실 조언을 건넬 예정이다.

최근 녹화에서 그는 기사만 났다 하면 실검 1위를 찍으며 수많은 악플이 달린다며 속상한 마음을 털어놓았다. 이를 진지하게 듣고 있던 서장훈이 “초월을 해야돼!”라며 힘든 시간을 겪은 만큼 좀 더 단단해지기를 바라는 마음을 내비쳤다고.

특히 그는 자신에게 달리는 악플의 속상함보다 자신으로 인해 가족들도 함께 이슈가 되는 것에 미안함을 표현해 눈길을 끌었다. 그를 안타깝게 보던 아기동자 이수근은 “난 내 기사 뜨면 안본다니까”라고 말하며 무대응으로 의연하게 넘기길 바라는 마음을 표현, 오빠미(美)를 발산하는 조언을 건넨다고.

그런가 하면 서장훈이 공백을 깨고 다시 대중 앞에 선 성현아를 응원하는 마음을 담아 그가 앞으로 나아갈 방향을 제시하며 깨달음을 안겼다고 해 방송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한편,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은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에프엑스 출신 설리 사망, 매니저 발견 당시…

가수 겸 배우인 설리(본명 최진리·25)씨가 14일 숨진 채 발견됐다.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1분쯤 자택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