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서정희 딸 서동주, ‘전신성형설’ 부른 비키니 몸매 [SSEN이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동주(36)가 한국 연예기획사와 전속 계약을 체결한다는 소식이 알려져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서동주는 2015년 이혼한 개그맨 서세원과 방송인 서정희 사이의 딸로, 메사추세츠 공과대학 순수수학과, 펜실베이니아 대학교 와튼 스쿨을 거쳐 미국 샌프란시스코 대학 법대를 졸업하고 현재 퍼킨스 코이 로펌에서 변호사로 일하고 있다.


그는 지난해 5월 자신의 SNS를 통해 “변호사가 됐다”고 알리며 “4년 전, 난 이혼했고, 인생의 새로운 챕터를 시작하기로 결심했다”고 고백해 이슈를 모은 바 있다.

서동주는 SNS를 통해 비키니 사진을 당당하게 공개했고, 육감적인 몸매로 큰 주목을 받았다. 비현실적인 몸매라며 전신성형설이 나돌기도 했다.



이후 9월에는 TV조선 ‘라라랜드’에 출연해 미국에서 변호사이자 싱글 여성으로 살아가는 삶을 공개하기도 했다. 방송에서 서동주는 자신의 이혼에 대해 “지금 엄마와 같은 상황에서 홀로서기 중이다. 엄마와 매일 24시간 연락을 한다. 아버지와는 4년 전 연락이 끊겼다”고 밝힌 바 있다.

서동주는 지난 9일 올린 사진으로 또 한 번 이슈를 모았다. 그는 비키니를 입고 있는 뒷모습과 함께 “저는 고등학교 때 65㎏로 정점을 찍은 후 그 후로는 늘 다이어트 중이라고 하도 과언이 아니다. 오늘 재 본 몸무게는 52.2㎏고요. 사실은 지금도 한국 다녀온 후 살이 많이 찌는 바람에 다이어트 중이에요. 살 찌는 체질인 분들 같이 힘냅시다. 키는168㎝이에요”라며 키와 몸무게를 공개했다. 사진 속 서동주는 잘록한 허리 라인을 과시하고 있다.



지성과 미모를 겸비해 이슈메이커로 떠오른 서동주는 한국 연예 활동에 본격 시동을 걸었다.

9일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서동주 씨와 한 식구가 된다. 오는 10월 서동주 씨의 귀국과 동시에 정식 계약을 마무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서동주는 앞으로 미국에서 변호사 활동을 하면서 한국에서 방송 활동을 병행할 예정이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에프엑스 출신 설리 사망, 매니저 발견 당시…

가수 겸 배우인 설리(본명 최진리·25)씨가 14일 숨진 채 발견됐다.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1분쯤 자택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