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슈퍼밴드’ 아일, 알고보니 형이 노민우 “말없이 안아주더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슈퍼밴드’ 멤버 아일이 형이자 가수 겸 배우 노민우를 언급했다.

17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에서는 JTBC 예능프로그램 ‘슈퍼밴드’ 우승팀 호피폴라의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호피폴라 보컬 아일은 가수 겸 배우 노민우의 친동생으로 알려져 있다. 아일은 “형은 어렸을 때부터 음악하면 정말 엄한 분이었다. ‘슈퍼밴드’ 할 때도 나에게 ‘그게 최선인지’ ‘좋은 게 있지 않은지’라고 하면서 도와주더라”고 말했다.

이어 “우승하고 나니 (노민우가) 말없이 안아주더라. 이게 천 마디 말보다 가슴에 많이 남았다”고 전했다.

그는 “전국투어에서 다른 모습을 보여줄 수 있는 시간이 있을지 모르겠다. 호피폴라 콘서트에 오시면 새로운 모습을 볼 수 있다”고 예고했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부 seoule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혼자만 짧은 치마”…아베 부인 ‘파격 패션’

“드레스 코드를 완전히 무시했다. 주변에 같이 있던 참석자들이 속으로 뭐라고 생각했겠나.”지난 22일 낮 일본 도쿄 지요다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