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전현무 고백, 도티에 깐족대다가 한혜진 결별 이유 첫 언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전현무가 얼떨결에 모델 한혜진과의 결별 이유를 고백했다.

14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도티와 유병재 매니저 유규선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도티의 모습에 송은이는 “화가 없고 긍정적이다”고 평했고, 도티는 “싸우거나 화를 내본 적이 없다. 운전할 때도 화를 내거나 욕 해본 적 없다”고 밝혔다.

이에 전현무는 믿지 못하겠다는 반응을 보이며 “가장 최근에 화가 난 일은 뭐냐”고 물었다. 도티는 “게임하다가 졌을 때다. 다만, 욕은 잘 안 한다. 원래 일상에서 욕을 잘 안 한다”고 답했다.

이에 전현무는 “여자친구 사귄 적 있을 거 아니냐. 여자친구와 안 싸우냐”며 추궁했다. 도티는 “여자친구와도 거의 안 싸운다. 항상 지는 상황을 자처한다”고 강조했다. 이런 도티의 말에도 전현무는 굴하지 않고 집요하게 물었다. 전현무는 “안 싸우는데 왜 헤어졌냐”고 물고 늘어진 것.

이에 도티는 “그러면 왜 헤어지셨냐”고 한혜진과 공개 연애 후 결별한 전현무에게 반격을 날렸다. 갑작스러운 한방에 전현무는 말을 잇지 못했다.

이런 전현무의 반응에 출연진은 박장대소했고, 타깃을 변경해 전현무를 추궁했다. 이영자는 “(한혜진과 헤어진) 이유 하나만 이야기 해달라”고 말했다.

이에 결국 전현무는 “내가 부족해서 그런 거다”라며 한혜진과의 결별 이유에 대해 처음으로 언급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에프엑스 출신 설리 사망, 매니저 발견 당시…

가수 겸 배우인 설리(본명 최진리·25)씨가 14일 숨진 채 발견됐다.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1분쯤 자택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