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홍현희, 한달수입 질문에 “떼돈 번 줄 알지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우먼 홍현희가 한 달 수입에 대해 언급했다.

16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홍현희와 남편 제이쓴이 출연했다.

이날 박명수는 라디오 시그니처 질문은 한 달 수입에 대해 물었고, 홍현희는 “정말 신선한 질문이다. 우리는 각자 관리한다. 공동으로 버는 건 남편 제이쓴이 통장으로 묶어둔다”고 답했다.

이어 홍현희는 “방송 후 신혼집을 옮겼다고 떼돈 번 줄 알지만 원래 있던 돈이다. 이제 소액결제를 마음껏 하고 있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또 제이쓴은 전셋집 명의에 대해 “공동명의”라면서 “홍현희가 자기 명의로 해달라고 했지만 내가 돌렸다. 대출 금액도 반반씩 내고 있다. 인생이 어떻게 될지 모르잖냐”고 솔직한 입담으로 웃음을 줬다.



한편 홍현희와 제이쓴은 2018년 10월 결혼했으며, TV CHOSUN 예능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 출연하고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혼자만 짧은 치마”…아베 부인 ‘파격 패션’

“드레스 코드를 완전히 무시했다. 주변에 같이 있던 참석자들이 속으로 뭐라고 생각했겠나.”지난 22일 낮 일본 도쿄 지요다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