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섹션TV’ 오지호, 외모가 족쇄? “너무 잘 생겨서 캐스팅 불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늘(10일) 밤 방송되는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영화 ‘수상한 이웃’으로 돌아온 배우 오지호와의 특별한 한강 인터뷰가 공개된다. 영화 ‘수상한 이웃’은 의문의 사건이 계속된 한 동네에 나타난 오지라퍼 태성과 엉뚱한 이웃들이 엮이며 벌어지는 웃음 폭발 단짠 코미디 영화다.

오지호는 가장 하고 싶었던 장르가 코믹 액션 영화였다면서 “코믹 연기는 (많이 해와서) 가장 편하다. 또 액션 연기는 운동을 하면서 꾸준히 연습을 해왔기 때문에 가장 자신이 있었다”며 이번 영화에 출연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이어 오지호는 다시 코믹 액션 장르를 하게 된다면 이시영과 호흡을 맞추고 싶다고 전하며 러브콜을 보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코믹 연기를 같이 해봤는데 정말 잘하시더라. 액션도 정평이 나 있는 분이라 기회가 된다면 같이 해보고 싶다”고 그 이유를 덧붙였다.

한편 과거 ‘잘생긴 외모는 족쇄’라는 발언으로 망언스타에 등극했던 오지호는 “배우를 하면서 다양한 캐릭터를 하지 못한다는 것 때문에 그런 발언을 한 것 같다“며 너무 잘 생겨서 캐스팅에 불발된 에피소드를 전하기도 했다.

안방극장 아이돌 오지호와의 한강 데이트는 오늘 밤 10시 55분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에프엑스 출신 설리 사망, 매니저 발견 당시…

가수 겸 배우인 설리(본명 최진리·25)씨가 14일 숨진 채 발견됐다.경기 성남수정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1분쯤 자택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