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 스포츠
  • 사건&이슈

방은희, 79평 집 공개 “전세 가격만 있으면 살 수 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방은희의 79평 자택이 공개됐다.

지난 16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이사야사’에는 방은희의 자택이 공개됐다.

16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이사야사’에는 배우 방은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공개된 방은희의 집은 데뷔 30년 만에 본인의 이름으로 처음 마련한 것으로, 79평의 넓은 평수를 자랑했다. 하얀 대리석으로 마감된 깔끔한 벽과 직접 그린 그림으로 장식된 감각적인 거실, 블랙 벽지로 안정감을 주는 침실, 깔끔하게 정리된 드레스룸 등이 눈길을 끌었다.

방은희는 “10년 전 대출 끼고 살다가 5년을 살고 전세를 줬다. 그분들이 4년 살고 제가 다시 들어왔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당시 전세 살 가격으로 대출 껴서 살 수 있다고 하더라. 그때 가격으로 11억 원이라고 할 때 10억 원인가 9억 9천만 원에 샀다”면서 “10월에 (대출을) 다 갚는다. (시세가) 많이 올랐다고 하더라”고 자랑했다. 이에 한 공인중개사는 방은희가 살고 있는 아파트에 대해 “작년에 14억에 거래됐다”고 시세를 공개했다.

한편 방은희는 지난 2000년 성우 출신 성완경과 결혼해 3년 만에 협의이혼했다. 이후 2010년 NH미디어 김남희 대표와 재혼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건모 또 다른 피해자? “주먹으로 얼굴과 배를

“성폭행 피해자 힘 실어주려 나섰다”가수 김건모(51)씨의 성폭행 의혹을 제기한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 과거 유흥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