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구혜선, “지옥 속에서 버텨봐” 악플에 결국..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구혜선이 악플에 쿨하게 대처했다.

배우 구혜선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악플러를 향한 댓글을 남겼다.

이날 오전 구혜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굿모닝. 조카는 늦잠 중”이라는 글과 함께 셀카를 게재했다.

이를 본 한 네티즌은 “아프니? 힘들지? 고통스럽지? 지옥 속에서 버텨봐 한 번”이라는 악플을 올렸고, 구혜선은 “악플러다. 선처해드릴게요. 행복하세요”라는 댓글을 남겨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구혜선은 남편 안재현과 이혼 소송 중이다.

사진 = 서울신문DB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신격호 빈소 나타난 ‘37살 연하’ 사실혼 서미

롯데그룹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이 별세한 19일 빈소가 차려진 서울 아산병원에서는 그룹 관계자들이 모여 조문객을 맞았다. 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