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윤체리, 란제리로 뽐낸 ‘절정의 섹시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모델 윤체리가 최근 자신의 SNS에 세련미 넘치는 란제리를 입고 절정의 섹시함을 과시했다. 사진 속에서 윤체리는 화이트와 블루 계열의 란제리를 입고 넘치는 매력을 발산했다.

최근 팔로워 수 20만 명을 돌파하며 파워 인플루언서로 자리 잡고 있는 윤체리는 관능미 넘치는 고급스런 섹시함과 9등신의 화려한 S라인으로 수많은 남성팬들의 러브콜을 받고 있다.

완벽한 용모와 라인을 바탕으로 올해 란제리, 비키니, 화장품, 여행사 등 다양한 브랜드와 수많은 촬영을 진행한 윤체리는 “촬영으로 1년이 금방 지나갔다. 1년이 이렇게 짧을 줄은 몰랐다”며 “새해에도 많은 일들이 있을 것 같다. 팬분들도 새해를 맞아 항상 건강하고 행복하시길 바란다”며 덕담을 건넸다.

윤체리는 한국을 대표하는 레이싱 대회인 CJ슈퍼레이스를 비롯해서 넥센스피드레이싱의 대표모델로 KIC(전남 인터내셔널 서킷), 용인 스피드웨이, 인제 스피디움에서 화려한 매력을 발산했다. 올해는 KIC-CUP 투어링카 레이스‘의 대표모델로 활동하고 있다.

사진=윤체리 SNS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