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불륜’ 카라타 에리카,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이별 지인에 상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카라타 에리카, 히가시데 마사히로
영화 ‘아사코’ 스틸
불륜으로 일본을 떠들썩하게 했던 카라타 에리카가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이별을 원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4일 일본 매체에 따르면 카라타 에리카가 주변 지인들에게 히가시데 마사히로와의 관계에 대한 고민을 토로했다다.

카라타 에리카는 유부남인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관계를 고민했던 것으로 전해진다. 그의 지인은 “카라타 에리카가 히가시데 마사히로와 거리를 두고 필사적으로 잊으려 한 시기도 있었다. 그와 이별하고 싶다고 한 적도 있었다”고 전했다. .

한편 카라타 에리카는 지난 1월 주간문춘을 통해 히가시데 마사히로와의 불륜이 보도되며 논란의 중심에 섰다. 이후 양측은 불륜 사실을 인정한 바 있다.

카라타 에리카 국내 소속사인 BH엔터테인먼트는 “카라타 에리카는 현재 반성하며 뉘우치고 있습니다. 또한 이 일로 인해 큰 상처를 받은 가족분들과 팬분들 관계자분들께 머리 숙여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고 전했다.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산 4조’ 90세 회장 득남…40대 부인 보니

국제 자동차 경주대회인 포뮬러 원(F1)을 2017년까지 이끌었던 버니 에클스턴(90)이 90세에 아들을 얻을 예정이다.미국 CNN은 4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