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유인영 “한 번만 하자” 발언에 김지석 반응 보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더 로맨스 유인영 김지석
사진=네이버TV
‘더 로맨스’ 유인영, 김지석이 키스신에 대한 다른 생각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13일 JTBC 새 예능프로그램 ‘더 로맨스’ 측은 “남사친&여사친이 생각하는 키스신이란? (김지석x유인영 ver.2)”이라는 제목의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유인영, 김지석이 대본 집필을 위해 서로 이야기를 주고받는 모습이 담겼다.

유인영은 “(뽀뽀가) 처음 있는 일이니까 마지막은 주인공들이 진짜 진심으로 안아주면 되잖아”라고 말했다. 그러자 김지석은 “그러면 그 느낌을 언제 주냐고”라고 반문했다. 유인영이 이에 대해 궁금해 하자, 김지석은 “찡한 그 느낌”이라고 얼버무리며 설명했다.

이에 유인영은 “‘무슨 키스야 됐어’ 이러다가 ‘한 번만 하자’고 하면 되지 않냐”고 말했다.

유인영의 말에 놀란 김지석은 “싫다. 왜 ‘보석이’ 캐릭터를 무너뜨리냐. 너는 친구 사이에서 장난으로 뽀뽀하고 그러냐. 얘 봐라 진짜”라며 정색해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의 코믹한 케미는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한편, JTBC 새 예능프로그램 ‘더 로맨스’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스타들이 로맨스 웹드라마 작가로 데뷔해 로맨스에 대한 서로의 생각을 공유하며, 직접 시놉시스를 구성하고 대본을 집필하는 과정을 공개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13일 오후 6시 25분 첫 방송.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지금 못 나타나” 신천지 교주 이만희 건강상

외신·유튜브 통해 고의적 은폐·왜곡 의혹 불거져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구지역 확진자가 27일 1000명을 넘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