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은하 “쿠싱증후군 호전, 건강하게 다이어트 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은하
사진=KBS1 ‘아침마당’
가수 이은하가 쿠싱증후군이 호전됐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18일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에는 가수 이은하가 게스트로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이은하는 지난 2017년 쿠싱증후군으로 약 20kg 쪘다고 고백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에 대해 이은하는 “지금은 많이 나아졌다”고 말했다.

이은하는 “쿠싱증후군과 디스크가 협착이 됐었다. 수술을 하지 않고 버텼는데, 나이가 드니까 고생은 했지만 몸이 자가 치유를 하면서 건강해졌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제 문제는 살이다. 살과의 전쟁이 남았다. 요즘은 주변에서 살 빼고 건강해지는 방법을 많이 알려주더라“고 덧붙였다.

이은하가 앓았던 쿠싱증후군은 필요 이상으로 많은 코르티솔에 노출될 때 생기는 내분비계 희귀질환으로 스테로이드제 약물을 과도하게 사용한 경우 등에 발병된다. 쿠싱증후군이 발병하면 몸통에 살이 집중되고 팔다리는 가늘어지고 피부가 얇아지며 보랏빛 튼살이 생기는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