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민희♥홍상수, 포즈까지 닮아가는 두 사람 [EN스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 참석한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의 모습이 포착됐다.

영화 ‘도망친 여자’(감독 홍상수) 공식 상영 및 기자회견이 2월 25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 베를리날레 팔라스트와 그랜드 하얏트 호텔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 서영화가 참석했다.

홍상수 감독의 24번째 신작 ‘도망친 여자’는 2월 20일부터 3월 1일까지 열리는 제70회 베를린 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베니스 국제영화제 측이 공개한 이미지 속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비슷한 포즈를 취하며 화보 같은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메이크업을 하지 않은 것처럼 수수해 보이는 김민희의 모습은 특유의 매력을 돋보이게 한다.

한편, 홍상수 감독의 24번째 신작 ‘도망친 여자’는 결혼 후 한 번도 떨어져 지낸 적이 없었던 남편이 출장을 간 사이, 두 번의 약속된 만남, 한 번의 우연한 만남을 통해 과거 세 명의 친구들을 만나게 되는 감희(김민희 분)를 따라가는 내용이다. 국내에서는 올 봄 개봉될 예정이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투명 보호복 안에 비키니 간호사, 뜻밖의 반응

최근 과다노출을 이유로 징계를 받은 러시아의 한 간호사를 응원하기 위해 네티즌들이 인터넷을 통해 응원 인증샷을 게시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