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함소원·진화 부부, ‘중국 마마’ 시어머니와 유쾌한 화보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함소원·진화 부부가 ‘중국 마마’ 시어머니와 유쾌한 근황을 전했다.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을 통해 솔직하고 따뜻한 일상을 공개해 시청자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이들은 여성잡지 ‘우먼센스’를 통해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우먼센스와 함께 진행된 이번 화보는 밝고 유쾌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따뜻한 가족의 모습을 보여줬다. 인터뷰에서 함소원은 12살 나이 차이가 나는 시어머니에 대해 애정을 듬뿍 드러냈다. 함소원은 “시어머니는 때로 친구 같고, 때로는 언니 같다”며 “이렇게 자주 시부모님을 만나게 될 줄 몰랐는데 자주 만나니 더 좋아지는 것 같다”고 말했다. 진화 또한 “어머니와 아내의 관계는 특이하면서도 특별하다”며 “저로서는 두 사람에게 모두 고맙다”고 밝혔다.

‘아내의 맛’의 인기 비결에 대해서도 시부모님에게 공을 돌렸다. 함소원은 “결혼 후 부부가 겪는 시행착오, 시어머니와 며느리의 이야기, 임신과 출산, 육아의 고충 등을 내숭 없이 보여드리니 좋아하는 것 같다”며 “시부모님이 카메라를 의식하지 않기 때문에 더 리얼하게 그려지더라”라고 말했다.

한편, 함소원·진화 부부의 인터뷰와 화보는 ‘우먼센스’ 5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투명 보호복 안에 비키니 간호사, 뜻밖의 반응

최근 과다노출을 이유로 징계를 받은 러시아의 한 간호사를 응원하기 위해 네티즌들이 인터넷을 통해 응원 인증샷을 게시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