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손예진?’ 혜린, G컵 미스맥심 후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20 미스맥심 콘테스트’가 TOP 20이 공개됐다. 평범한 회사원 혜린 씨는 올해 미스맥심 콘테스트에 참가하여 독자 온라인 투표를 통해 7위로 20위권 안에 무난히 진입하면서 다음 라운드에 진출하게 됐다.

회사원 혜린 씨는 “사람들이 맥심 잡지를 펼쳤을 때 나만 보고 딱 덮어도 될 정도”로 섹시한 자신만의 매력을 당당히 어필하겠다면서, “다른 참가자들도 다 예쁘지만 나도 열심히 뛰어가면 충분히 따라갈 수 있다”라고 의지를 다졌다. 인터뷰 도중 닮은꼴 연예인을 묻자 혜린 씨는 “손예진 닮았다는 말을 들었다. 맥심의 손예진으로 불러주세요”라고 웃으며 답했다.

세계적인 남성 잡지 맥심이 매년 개최하는 모델 선발대회인 ‘미스맥심 콘테스트’는 나이, 키, 직업 등의 자격 제한 없이 누구나 모델 데뷔의 기회를 잡을 수 있는 대회다. 대회를 거치는 동안 참가자들의 화보가 맥심 한국판에 게재되며, 이중 일부 참가자는 맥심 전속모델로 발탁되어 모델 활동을 이어가는 동시에 각종 방송, 뮤직비디오, 광고 모델 등 다방면에서 활약하게 된다. 대표적인 모델로는 엄상미, 김소희, 이아윤, 그리고 화제의 우승자 김나정 등이 있다.

미스맥심 콘테스트는 100% 맥심 독자들의 온라인 투표로 선발되며, 올해 최종 우승자는 2020년 12월호 맥심 표지 모델로 발탁된다.

스포츠서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투명 보호복 안에 비키니 간호사, 뜻밖의 반응

최근 과다노출을 이유로 징계를 받은 러시아의 한 간호사를 응원하기 위해 네티즌들이 인터넷을 통해 응원 인증샷을 게시하고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