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포토] ‘리버풀녀’ 정유나, 유혹적인 옆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53만 명의 팔로워를 자랑하는 파워 인플루언서 정유나가 최근 매혹의 레드 모노키니를 입고 한여름을 소환했다. 사진 속에서 정유나는 눈부신 파란색 하늘을 배경으로 섹시함은 물론 탄력 넘치는 자태로 남심을 유혹했다.

특히 깊은 시선으로 관능미 까지 더해 매력을 배가시켰다. 또한 누드톤의 란제리 사진도 게시해 숨 막히는 자태도 뽐냈다.

영국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유명 구단 리버풀의 열렬한 팬으로 ‘리버풀녀’로 불리고 있는 정유나는 ‘강의하는 인플루언서’로도 유명하다.

덕성여자 대학교에서 의상 디자인을 전공하고 있는 정유나는 피팅 모델, 온라인 마케터 등 여러 일을 소화하며 경험했던 것을 강연과 상담을 통해 비슷한 세대에게 전파하고 있다. 팬들과 공감대를 형성하며 SNS의 슈퍼스타로 떠올랐다. 패션을 비롯 여행, 요리 등 다양한 주제로 팬들과 소통하고 있는 만능 엔터테이너다.

사진=정유나 SNS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기생충’ 현실판…소름 돋는 몰래 살림 차린

한 영화관 건물 아래층에 남몰래 기거하고 있던 50대 남성이 타는 냄새 때문에 꼬리가 밟혀 경찰에 붙잡혔다.1일 광주 서부경찰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