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비, 남성미 폭발 화보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비(정지훈)가 6월 호 ‘하퍼스 바자’를 통해 근육질 몸매를 드러냈다.

최근 홈트레이닝으로 10㎏을 감량하고 20대 때 몸무게로 돌아간 비는 이번 화보에서 근육질 몸매와 날카로운 눈빛으로 남성미를 폭발시켰다.

촬영이 끝나고 이어진 인터뷰에서 비는 최근 틱톡 등의 sns로 10대들과 활발히 소통하는 것에 대해 “’어? 이 형은 배운데 왜 춤을 춰요?’ ‘나 08년생인데 얘는 왜 이렇게 갑자기 춤을 잘 춰?’ 같은 리플이 달리더라. 요즘 10대들 엄청나다(웃음). 어찌 됐든 나는 그들한테 ‘나를 갖고 놀아 달라’고 얘기해주고 싶다. 그게 연예인인 거고 연예인은 광대이고 사람들에게 즐거움을 주고 놀이 수단이 되어서 돈을 버는 직업이니까. 지금은 펭수도 있고 크리에이터, 유튜버도 있고 모두가 스타인 시대다. 이제는 그들과 같이 경쟁을 하지 않으면 배우든 가수든 힘들다고 생각한다. 신비주의는 예전의 것이 되었다”라고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비는 ‘연예인으로서 자신의 인생을 드라마로 친다면 이제 겨우 1부’라고 말하기도 했다. “우리가 아는 샌더스 할아버지도 65세에 KFC를 창업했다더라. 그러니까 나도 이제 1부 시작했다. 끝날 때까지는 끝난 게 아니라니까”라며 웃었다.

비의 화보와 인터뷰는 ‘하퍼스 바자’ 6월호를 통해 만날 수 있으며 비만의 감성이 담긴 원테이크 댄스 필름도 하퍼스 바자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공개된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중국 대사관 발령 뒤 저지른 불륜, 23년 뒤

전직 프랑스 정보요원 2명이 중국 측에 기밀을 건넨 혐의로 중형을 선고받았다.12일(현지시간) AFP통신에 따르면 프랑스 비공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