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디즈니의 용기… 성소수자 주인공 애니메이션 첫 제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애니메이션 ‘아웃’
미국 월트디즈니의 자회사인 픽사 스튜디오가 성소수자를 주인공으로 내세운 애니메이션을 처음으로 내놨다.

25일(현지시간) CNN 등에 따르면 픽사의 새 애니메이션 ‘아웃’은 남성 동성애자인 ‘그렉’의 커밍아웃(성적 정체성을 공개하는 행위)을 소재로 한 9분짜리 단편 영화다.

주인공이 부모에게 자신이 동성애자임을 알리는 것을 두고 갈등을 겪는 내용으로, 지난 22일부터 디즈니의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 플러스’를 통해 방송되고 있다.

픽사와 디즈니 애니메이션에서 성소수자 캐릭터가 나온 적은 종종 있었지만, 주인공으로 등장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웃’은 동성애 소재를 가족 영화에 전면적으로 포함시킬 수 있음을 보여 줬다는 점에서 환영의 목소리가 나오지만, 기독교 진영과 학부모 단체 사이에서는 디즈니가 동성애를 옹호한다는 비판도 제기된다.

2020-05-27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박원순 고소인, 공개 안한 결정적 증거있다”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을 성추행 혐의로 고소한 피해자 A씨가 지난 13일 기자회견에서 공개한 증거와 사례 등은 전체의 일부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