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혜성, 결국 KBS 떠난다... “31일자로 면직 처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혜성 아나운서
사진=KBS
이혜성 아나운서가 31일자로 KBS를 떠난다.

29일 KBS 측 관계자는 “이혜성 아나운서의 사표가 최근 처리됐다. 오는 31일자로 면직 처리된다”고 밝혔다.

앞서 이혜성 아나운서는 최근 진행하던 KBS 2FM 라디오 ‘설레는 밤, 이혜성입니다’에서 하차했다. 이와 함께 연인 전현무와의 결혼설, KBS 퇴사설이 제기되기도 했다.

하지만 전현무 소속사 측은 결혼설에 대해 “사실 무근”이라고 부인했다. KBS 측 또한 이혜성 아나운서의 퇴사설과 관련 “개인사에 대해 확인해드릴 수 없다”며 조심스러운 입장을 밝혔다. 하지만 결국 이혜성 아나운서는 KBS를 떠나게 됐다.

한편, 이혜성 아나운서는 지난 2016년 KBS 43기 공채로 입사해 KBS 2TV ‘연예가중계’, KBS 1TV ‘도전! 골든벨’ 등에서 활약했다. 지난해 11월부터 KBS 아나운서 선배인 방송인 전현무와 공개 열애 중이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신랑은 숨지고 하객들은 병원행 ‘비극의 결혼식

코로나19 확진자가 계속해 발생하고 있는 인도에서 결혼식 후 신랑이 숨지고 하객과 주민 다수가 확진 판정을 받는 일이 발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