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중국 출신 아이돌, 잇따라 지지 게시물 올린 이유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걸그룹 여자아이들의 송우기 웨이보 캡처
한국에서 활동하는 중국 출신 아이돌들이 잇따라 홍콩의 반중 시위대를 억압하는 홍콩 경찰과 중국 오성홍기에 대한 지지 성명을 내놓고 있다.

이러한 중국 정부 지지 게시물은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를 통해 인민일보 등 중국 관영언론의 게시물을 재전송하는 방식으로 이뤄지고 있다.

걸그룹 여자아이들의 멤버인 송우기는 중국의 국기인 오성홍기는 중국 14억 인구의 지지를 얻고 있다는 내용의 게시물을 공유했다.

걸그룹 에프엑스에서 활동했던 빅토리아는 재작년 중국 최대 정치행사인 양회에서 헌법이 개정되자 헌법 공부 운동에 참여해, 개정된 헌법 조항을 낭독한 음성 파일을 웨이보 계정에 올리기도 했다.

빅토리아는 지난 19일 ‘업 투 미’란 중국 1집 앨범을 뮤직비디오와 함께 선보였다.

중국 공산당의 청년조직인 중국공산주의청년단(공청단)은 연예인들의 웨이보와 같은 SNS 계정의 내용을 일일이 참견하기 때문에 중국 연예인들은 개인적인 내용 외에도 공산당 지지 내용의 게시물을 자주 공유하고 있다.

윤창수 기자 ge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신랑은 숨지고 하객들은 병원행 ‘비극의 결혼식

코로나19 확진자가 계속해 발생하고 있는 인도에서 결혼식 후 신랑이 숨지고 하객과 주민 다수가 확진 판정을 받는 일이 발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