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가세연 “몰카 개그맨은 KBS 공채 개그맨 박대승”(종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KBS 공채 개그맨 박대승
SNS 캡처.
강용석 변호사, 김세의 전 기자 등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측이 몰래카메라 개그맨이 박대승이라고 주장했다.

2일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는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에 “KBS 공채 32기 개그맨 박대승”이라며 그의 사진을 게재했다. 개그맨 박대승은 SNS를 비공개로 전환한 상태다.

앞서 조선일보는 KBS 본사 건물 여자 화장실에 몰카를 설치한 개그맨 A씨는 2018년 7월 KBS 공채 전형에 발탁, 방송에서 활동 중이라고 보도했다. 가세연은 뜬금없이 2018년 32기 공채 개그맨이 된 박대승을 언급해 논란이 됐다.

박대승은 31세로, 지난 2018년 KBS 공채 32기에 합격했다. ‘개그콘서트’ #인스터디그램, 과한 나라, 이 와중에, 악마의 편집, 민사소송, 국제 유치원, 2분 드라마, 가짜 뉴스, 도티의 개그몬 언박싱, 던질까 말까, 히든 보이스 등 많은 코너에서 활약했다.

한편 지난달 29일 KBS 연구동 내 여자 화장실에 휴대용 보조배터리 모양의 불법 촬영 카메라가 발견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현장에서 불법 촬영 기기를 수거했다. 이날은 장기 휴방에 돌입하는 ‘개그콘서트’ 출연진이 마지막 연습을 위해 모인 날로 전해졌다.

A씨는 수사가 진행되던 1일 새벽 경찰에 자진 출석했다. KBS 관계자는 “용의자 관련 확인 불가하다”라며 입을 닫았다.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박원순 고소인, 공개 안한 결정적 증거있다”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을 성추행 혐의로 고소한 피해자 A씨가 지난 13일 기자회견에서 공개한 증거와 사례 등은 전체의 일부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