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BTS “모두 존중받을 권리 있어” 흑인 인권운동 캠페인 12억 기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BTS)과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미국의 흑인 인권운동 캠페인 ‘블랙 라이브스 매터’(Black Lives Matter·흑인의 생명도 중요하다)에 100만 달러(약 12억원)를 기부했다고 7일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4일 공식 트위터에 “우리는 인종차별에 반대합니다. 우리는 폭력에 반대합니다. 나, 당신, 우리 모두는 존중받을 권리가 있습니다. 함께하겠습니다”라는 글을 올려 미국 등 각국에서 벌어지고 있는 인종차별 반대 운동을 지지한다는 뜻을 전했다. 당시 빅히트 측은 “(인종차별 반대 관련) 기부처와의 논의를 끝냈고 현재 송금 절차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으나 구체적 기부 단체와 금액은 공개하지 않았다.

방탄소년단은 8일 오전 4시(현지시간 7일) 유튜브 가상 졸업식 ‘디어 클래스 오브 2020’에서축사와 공연을 한다.

김지예 기자 jiye@seoul.co.kr

2020-06-0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낮술 취해” 사진 찍으며 껴안다 추락사한 20

지난해 스페인 알리칸테에서 휴가를 즐기다 해안산책로 난간에서 떨어져 죽은 영국의 두 20대 남성이 낮술에 취한 뒤 비극적인 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