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강민경 쇼핑몰’ 아비에무아, 머리끈이 5만9천원? “최고급 실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다비치 멤버 강민경이 쇼핑몰 ‘아비에무아(Avie muah)’를 론칭해 화제다.

강민경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의류, 악세사리, 홈&리빙 상품을 파는 자신의 브랜드 ‘아비에무아’를 오픈했다고 알렸다.

‘강민경 쇼핑몰’이 알려지자 홈페이지 접속량이 폭발적으로 증가했고,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도 ‘아비에무아’가 이틀째 올라와 있다. 강민경은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아비에무아’가 실검 순위에 있는 장면을 캡처한 사진과 함께 “정말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강민경은 앞서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쇼핑몰 론칭 과정을 전하며 팬들의 기대를 모았다. 그러나 아비에무아 상품들의 가격대가 비교적 높게 책정됐다는 일부 네티즌의 의견도 있다.

특히 논란이 되고 있는 일명 ‘곱창밴드’ 머리끈은 5만9천원이다. 최고급 실크로 만들었다는 설명이 있다. 셔츠는 13만6천원, 티셔츠는 5만~6만원대고, 팬츠는 26만8천원이다.

아비에무아는 “자연스러움에 가치를 두고 각자의 다양한 삶을 보다 편안하게 할 옷을 소개하며, 독립적인 신흥 디자이너들과 함께 당신의 집에 가장 오래도록 남아있을 양품을 제공한다”고 설명하고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여경들 모인 자리에서 “내 남편 승차감은 외제

여경 기동대에서 간부가 대원들에게 성희롱 발언을 일삼았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감사에 나섰다. 여경 기동대는 각종 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