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지코, 공익 입대 “4주간 기초군사훈련 뒤 입소” [공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지코/브랜드 화보
가수 겸 프로듀서 지코(본명 우지호·28)가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한다.

지코의 소속사 KOZ 엔터테인먼트는 21일 “지코가 오는 7월 30일 훈련소에 입소한다. 이후 4주간 기초 군사 훈련을 받은 뒤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한다”고 전했다.

지코는 2011년 블락비 싱글 ‘Do U Wanna B?’로 데뷔한 후 그룹과 솔로 활동을 병행하며, 프로듀서로서도 두각을 나타냈다.

2018년 블락비 소속사와 결별하고 KOZ엔터테인먼트를 설립했다. 올해 1월 ‘아무노래’를 발표해 ‘아무노래’ 챌린지 열풍을 이끌며 남자 솔로 대표 가수로 자리했다.

현재 Mnet ‘I-LAND’ 멘토로 출연 중이다. 최근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 그룹 ‘싹쓰리’의 프로듀싱에 참여해 다시 한번 화제를 낳았다.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단독] “박원순 피해자에 먼저 전보 권유” 새

시장실 직원 인사 관련 검토 문서 확보“장기 근무, 경력에 불리 보고… 朴도 동의피해자가 인사이동을 먼저 요구하거나담당자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