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화려하게 임신 사실 전한 니키 미나즈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사진=니키 미나즈 인스타그램
니키 미나즈가 지난 20일(현지시간) 보석으로 장식된 브라와 진주가 박힌 힐을 신고 아름다운 D라인을 뽐내며 첫아이를 임신한 사실을 알렸다.

니키 미나즈는 지난해 9월 돌연 자신의 SNS에 은퇴 선언 글을 올리고 지난해 10월 케니스 페티와 결혼해 충격을 안겼다. 케니스 페티는 16세 때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로 4년 징역형을 살았고, 이후 살인 혐의로 다시 7년간 교도소에 수감된 인물로 팬들의 우려의 목소리는 여전히 높다.

노란 머리의 미나즈는 컬러풀한 장식의 란제리에 임신한 배를 감싸고 있는 사진을 자신의 SNS에 게재했다. 방울, 젖병 등 아기를 주제로 한 작은 장신구로 장식된 니키 미나즈 맞춤형 란제리는 디자이너 레이시 달리몬트가 48시간 안에 작업해 만들어낸 작품이다.
▲ 사진=니키 미나즈 인스타그램
그는 “미시간 주에 있는 가족을 방문하던 중 니키의 스타일리스트로부터 이메일을 받았다”며 “그는 나에게 흥미진진한 소식을 전해고, 콘셉트는 옛 추억을 떠올리게 하는 일본 하라주쿠 스타일”이라고 말했다.

그는 로스앤젤레스로 돌아가는 비행기 안에서 스케치를 했고 컬러플한 장식과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탈을 넣기로 했다. 그리고 그는 미나즈가 말한 수요일 오전 마감 전에 작품을 완성하기 위해 밤샘 작업을 했다. 그는 미나즈가 완성된 제품을 입는 것이 이 모든 수고를 가치 있게 했다고 말했다.

그래미상 후보를 모델로 한 자신의 창작에 대해 “이것은 나의 첫 번째 큰 프로젝트”라며 “이 프로젝트가 더 의미있는 것은 지금이 미나즈에게 매우 중요한 순간이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강경민 콘텐츠 에디터 maryann425@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단독] “박원순 피해자에 먼저 전보 권유” 새

시장실 직원 인사 관련 검토 문서 확보“장기 근무, 경력에 불리 보고… 朴도 동의피해자가 인사이동을 먼저 요구하거나담당자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