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남희석, 김구라 비판 “입맛 안 맞으면 등 돌려 앉아…참 배려없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남희석, 김구라.
연합뉴스
개그맨 남희석이 김구라의 방송 태도를 지적했다가 삭제했다.

남희석은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MBC) 라디오스타에서 김구라는 초대 손님이 말을 할 때 본인 입맛에 안 맞으면 등을 돌린 채 인상 쓰고 앉아 있다”면서 “자신의 캐릭터이긴 하지만 참 배려 없는 자세다. 그냥 자기 캐릭터 유지하려는 행위”라고 비판했다.

이어 “그러다보니 몇몇 어린 게스트들은 시청자가 아니라 그의 눈에 들기 위한 노력을 할 때가 종종 있다”고 덧붙였다.

남희석의 지적에 대해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찬반 의견이 엇갈렸다. 남희석에 동조하는 의견이 있는가 하면 “김구라의 캐릭터를 존중해 줘야 한다”는 반론도 있었다. 한 누리꾼은 “왜 남희석이 이런 글을 공개적으로 썼는지 모르겠다. 개인적으로 얼마든지 전할 수 있었을 텐데”라고 지적하기도 했다.

논란이 이어지자 남희석은 페이스북에서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남희석이 지적한 김구라의 태도는 오래 전부터 제기된 문제다. 지난 2017년 개그맨 허경환이 출연해 이야기를 하는 중간에 김구라는 “들은 적 있는 이야기”라며 말을 끊었고, 심지어 스튜디오 뒤로 나가 딴청을 피우며 인상을 쓰기도 해 논란이 된 바 있다.

신진호 기자 sayh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단독] “박원순 피해자에 먼저 전보 권유” 새

시장실 직원 인사 관련 검토 문서 확보“장기 근무, 경력에 불리 보고… 朴도 동의피해자가 인사이동을 먼저 요구하거나담당자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