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남희석 해명 “김구라 오래 지켜보고 남긴 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남희석, 김구라.
연합뉴스


개그맨 남희석이 김구라의 방송 태도를 지적한 이유를 밝혔다.

남희석은 30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저기 돌연, 급작 아닙니다. 몇년을 지켜보고 고민하고 남긴 글입니다”라며 “자료화면 찾아보시면 아실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논란이 되자 삭제했다는 것은 오보. 20분 정도 올라있었는데 작가 걱정 때문에 논란 전에 지움. 이미 퍼진 거 알고 있었음”이라고 해명했다.

남희석은 “혹시 반박 나오시면 몇가지 정리해서 올려드리겠음. 공적 방송 일이기도 하고 개인적으로 연락하는 사이도 아님”이라며 “혹시 이 일로 라스에서 ‘이제 등 안 돌릴게’ 같은 것으로 우습게 상황 정리하시는 것까지는 이해”라고 전했다.

이어 “콩트 코미디 하다가 떠서 라스 나갔는데 개망신 쪽 당하고 밤에 자존감 무너져 나 찾아온 후배들 봐서라도 그러면 안 되심. 약자들 챙기시길”이라고 김구라를 향한 일침을 계속했다.

앞서 남희석은 지난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MBC ‘라디오스타’에서 MC를 맡고 있는 김구라의 방송 태도에 대해 지적했다.

그는 “라디오스타에서 김구라는 초대 손님이 말을 할 때 본인 입맛에 안 맞으면 등을 돌린 채 인상 쓰고 앉아있다”라며 “참 배려없는 자세. 그냥 자기 캐릭터 유지하려는 행위“라고 공개 비판했다.

이에 대해 일부 네티즌들은 공감한다는 반응을 보였지만 “김구라 캐릭터 아니냐”, “공개적으로 저격할 필요까지 있을까”라는 지적도 나왔다.

남희석은 현재 김구라에 관해 언급한 글을 모두 삭제한 상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국 “男기자, 딸에게 돌진…차문에 끼어 피멍

조국, “언론은 강력한 ‘사회적 강자’”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7일 트위터와 페이스북 등 인터넷 SNS를 통해 그동안 언론의 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