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최수종 하희라 딸, 차 뒷좌석 스치듯 공개에 “인형인 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최수종 하희라 부부가 가족의 단란한 모습을 공개한 가운데, 딸의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하희라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족. 함께 있는 것만으로도 감사합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되세요”라는 글과 함께 동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는 최수종, 하희라 부부가 아들, 딸과 차를 타고 이동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하희라는 운전하는 남편 최수종에 이어 뒷좌석에 앉아있는 아들과 딸을 차례로 비췄다. 최수종이 손키스를 날리며 우스꽝스러운 표정을 지어보이자 가족들이 모두 웃음을 터뜨리며 화목한 가족의 모습을 보여줬다.

영상이 공개된 이후 훈훈한 외모의 아들과 인형 같은 미모를 자랑하는 딸에게 뜨거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최수종, 하희라는 1993년 결혼해 연예계 대표 ‘잉꼬 부부’로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다. 두 사람은 결혼 후 7년 만인 1999년 첫 아들을 품에 안았고, 2000년 둘째 딸을 낳았다.

한편 하희라는 오는 9월 방송 예정인 tvN 새 드라마 ‘청춘기록’에 출연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달리는 차 밖으로 몸 내밀어 동영상 찍던 여성

영국 여성이 M25 고속도로를 달리던 차 안에서 창 밖으로 몸을 내밀어 동영상을 찍다가 도로 위에 굴러 떨어졌다. 19일 새벽 1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