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드라마 ‘지리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도깨비’ 제작한 이응복 감독 연출

국내 첫 국립공원인 지리산이 드라마로 제작된다. 30일 환경부 산하 국립공원공단에 따르면 드라마 ‘지리산’은 1967년 우리나라 1호 국립공원으로 지정된 지리산을 배경으로 탐방객 구조와 생태계 보호 등을 수행하는 공단 직원들의 다양한 이야기를 담을 예정이다. 드라마 킹덤·시그널 등을 집필한 김은희 작가가 극본을, 미스터 션샤인·도깨비 등을 제작한 이응복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배우 전지현·주지훈이 출연하는 지리산은 9월부터 내년 6월까지 지리산 일대에서 촬영하게 된다.

지리산국립공원은 경남(하동·함양·산청), 전남(구례), 전북(남원) 등 3개 도에 걸쳐 있으며 총면적이 483.022㎢에 달하는 국내에서 가장 넓은 산악형 국립공원이다. 동쪽 천왕봉을 주봉으로 서쪽 끝의 ‘노고단’, 북쪽 바래봉, 남쪽 중앙의 삼신봉 등 4개 봉을 중심으로 산악군을 형성하고 있다.

세종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2020-08-31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단독] 커피에 최음제, 칫솔엔 정액… ‘그놈’

서울중앙지법 2020고단XXX, 박민철(가명)씨의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통신매체 이용 음란) 사건의 내용은 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