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일본 유명 여배우 다케우치 유코 사망에 충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다케우치 유코
일본 유명 배우 다케우치 유코가 갑작스레 사망해 팬들이 충격과 안타까까움에 빠졌다.

27일 일본 매체 스포니치아넥스 보도에 따르면 다케우치 유코는 도쿄 도내 자택에서 사체로 발견됐다. 일본 경시청은 극단적 선택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신중하게 조사 중이다.

40세로 삶을 마감한 다케우치 유코의 사망 소식에 열도는 충격에 빠졌다. 일본 누리꾼들은 “믿을 수 없다”, “도대체 왜…”라며 슬픔에 잠겼다.

지난 1998년 영화 ‘링’으로 데뷔한 다케우치 유코는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다. 드라마 ‘런치의 여왕’, ‘프라이드’와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로 국내에서도 이름을 알린 배우다.
▲ 일본의 유명 여배우인 다케우치 유코가 27일 숨진 채 발견됐다. 사진은 지난 2010년 1월 20일 남배우 사카이 마사토와 함께 오픈카를 타고 퍼레이드를 하는 장면. 연합뉴스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손예진과 소지섭 주연으로 우리나라에서 다시 만들어지기도 했다. 하늘나라로 떠난 엄마가 잠시 남편과 아들을 만나기 위해 환생한다는 내용이다.

올해 1월 둘째 아들을 출산한 그는 영화 ‘조금씩, 천천히 안녕’에 출연하며 복귀에 시동을 거는 듯 보였으나, 갑작스레 사망해 일본을 충격에 빠뜨렸다.

윤창수 기자 ge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성폭행 피해자가 왜 찾아와” 또다시 성폭행한

“사과하라”며 찾아온 여성 또다시 성폭행가해자 “피해자가 왜 또 찾아오나…수상”법원 “성범죄 피해자의 대응은 천차만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