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국가비 “자가격리 중 생일파티 반성...콘텐츠 제작 당분간 중단” [EN스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국가비 조쉬 부부. 사진=인스타그램
자가격리 기간 중 지인과 대면해 생일파티를 한 모습으로 비판을 받은 유튜버 국가비가 “불충분한 사과와 제 입장만을 고려한 설명으로 많은 분들께 실망과 불쾌감을 드렸다”고 재차 사과하며 당분간 콘텐츠 제작을 중단할 것을 밝혔다.

11일 국가비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를 통해 “어제(10일) 오후 커뮤니티에 글을 올리고 난 뒤 여러분들께서 남겨주신 댓글 하나하나 천천히 읽어봤다. 다시 한 번 경솔한 저의 행동에 깊이 부끄러움을 느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앞서 지난 10일 국가비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일파티 영상을 올렸다. 해당 영상에는 국가비 남편인 유튜버 조쉬가 아내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지인들을 초대했다.

국가비는 마스크를 벗고 초를 끄는 행동 등을 했다. 국가비는 최근 영국에서 한국으로 넘어와 자가격리를 해야 하는 상황이었다.

구독자들의 비판이 이어지자, 국가비는 “자가격리 중인 곳을 방문할 시의 행동요령에 대해 보건소에 문의한 적이 있다”면서 “그 때 사회적 거리(2m)를 유지하고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방역수칙을 잘 지키는 상황에서라면 대면하여 대화를 나눌 수 있다고 안내를 받았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업로드 된 영상에 대해서도 방역수칙 위반 사실이 있다면 이에 대해 확실하게 조치하기 위해 오늘 아침 다시 한 번 관할 보건소와 연락을 했고, 당시 정확한 상황을 자세하게 설명드렸다”고 덧붙였다.
▲ 국가비가 자가격리 기간 중 지인을 만나는 모습. 해당 모습이 담긴 영상은 삭제됐다. 사진=유튜브 캡처
국가비의 해명에도 구독자들의 비판은 이어졌다. 사과보다는 해명에 집중했다는 것. 이에 국가비는 재차 사과문을 올렸다.

국가비는 “자가격리 기간 중 발생한 저의 부주의함 뿐만 아니라 불충분한 사과와 제 입장만을 고려한 설명으로 많은 분들께 실망과 불쾌감을 드렸다”면서 “깊이 반성하고 사죄드린다”고 했다.

그러면서 “어제 올린 글로 인해 일선에서 고생하고 계신 분들께서 피해를 입으실 수 있다는 우려를 주신 점에도 깊이 공감한다”며 “이렇게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해서 이 문제가 결코 가벼워질 수 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또한 “변명의 여지없이 저의 불찰이었고, 잘못”이라며 “콘텐츠 촬영 및 제작 활동을 당분간 중단하고 충분한 반성의 시간을 통해 앞으로 콘텐츠 창작자로서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입원 후 퇴원” 안성기, 뇌질환·어눌한 말투

“과로로 입원 후 최근 퇴원”배우 안성기(68)가 최근 과로로 입원 후 퇴원했다고 밝혔다. 뇌질환·어눌한 말투 증상이 있다는 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