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가짜 사나이’ 이근, 악플러와 전쟁 “앞으로 저를 더 싫어할것”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이근 인스타그램 캡처
유튜브 ‘가짜 사나이’에 출연한 이근 대위가 악플러들과의 전쟁을 선언했다.

이씨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람들이 당신을 싫어하는 3가지 이유: 그들은 자신을 싫어한다, 그들은 당신이 되고 싶다, 그들은 당신이 위협적으로 보인다”라고 썼다.

이어 “혐오자들에게(TO : HATERS) 앞으로도 저를 더 싫어하게 될 것입니다. 즐겨라(ENJOY!)”고 덧붙였다.

해군 특수전전단 훈련 과정을 체험하는 프로그램인 ‘가짜 사나이’에 출연해 인기를 모았던 이씨는 유튜브를 통해 성추행 전과 등을 비롯한 각종 의혹 등이 제기되면서 롯데리아 밀러터리 버거 등 출연한 광고가 중단되기도 했다.

유튜브 ‘가짜 사나이’는 지난 7월 9일 1화가 공개되면서 2020년 가장 화제를 모은 영상이라는 평을 들으며 큰 인기를 끌었다.

하지만 ‘가짜 사나이’ 2기 방영 도중 1기, 2기 출연진들에 대한 범죄 전과 등의 논란이 끊이지 않고 이어졌다.

오는 11월 11일 해군의 날 CGV극장 개봉을 목표로 제작했던 가짜사나이 극장판 역시 개봉 여부가 불투명한 상황이 됐다.

이씨는 미국 버지니아군사대학을 졸업한 교포 출신이지만 한국 군인이 되기 위해 미국 영주권을 포기하고 우리나라 군에 입대한 이력으로 많은 관심을 끌었다. 특히 유튜브 ‘가짜 사나이’에서 교육대장으로서 카리스마와 실력을 보여주며 많은 주목을 받았다.

윤창수 기자 geo@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재벌과 하룻밤 20억”…성매매 루머, 결과 나

“성매매 관련 허위사실 유포”판빙빙, 악플러와의 소송에서 승소중국 배우 판빙빙이 성매매 관련 허위사실을 유포한 악플러와의…